ID저장
  

2017 온라인 기초반
제49기 창작반 커뮤니티
제49기 연구2반 커뮤니티...
제49기 연구1반 커뮤니티...
찾아오시는길
Home > 커뮤니티 > 교육원이모저모

교육원의 이모저모를 담은 사진과 영상이 모인 공간입니다.

게시물 보기 조회수 : 203    작성일 : 2017년05월19일
제 목 국내 유일 시나리오 전문지 시나리오 5 절찬리 판매 중
이 름 관리자
파일#1 scenario5_banner.jpg (507.1 KB) [0hit]
 

 

 


 

 

 

 

유일한 시나리오 전문 무크지. 고전에서 현재까지 최소 두 편의 시나리오를 수록하였으며, 최근 주목할 만한 영화 신작 중 시나리오 작가들의 진솔한 작업수기를 생생하게 전달한다. 데뷔전 작가들에게 시놉시스부터 시나리오까지 공동 창작의 길을 열어주는 특별기획 '걸작의 탄생'을 연재한다. 이번 특집은 2016년 11월에 방한한 토마 비스갱 작가 겸 감독과의 대담이 있다.

1. 시나리오는 삶이고 자존심이다 - 문상훈
2. [Hot 스타] 
   배우가 사랑한 시나리오 - 박원상
3. 작가의 고향 <전주> - 송길한
4. [한국 영화 시나리오 걸작선] <4> 
   갯마을 – 신봉승, 오영수
5. [특집] 
   KAFA 토마 비스갱(Thoms Bidegain) 마스터클래스
   칸이 사랑한 작가를 서울에서 만나다
6. [시나리오로 보는 영화] <4> 
   죽여주는 여자 - 이재용
7. [INTERVIEW] 
   죽여주는 여자 작가 – 이재용 & 최종현
8. 나의 개봉작품 집필기 & 시놉시스 
   공조 – 윤현호
   미씽, 사라진 여자 - 홍은미
   보통사람 - 조사무엘
   가려진 시간 – 엄태화, 조슬예
   재꽃 – 박석영
9. 작가 에세이
   유진 오닐 읽는 밤 - 손정섭
10. [연재] 충무로 비사(祕史) <3> 
   전자두뇌를 가진 사나이 - 한유림
11. [특별 창작 프로젝트] 걸작의 탄생 – 2인의 젊은 작가
   밀사_귀신들린 변호사 – 김효민
   엄마의 남자친구 – 윤현호
12. [연재] 
   드라마 시나리오 작법 <5> - 신봉승

 


대한민국 유일의 시나리오 전문 무크지로서 영화 스토리텔링에 관련된 심도 있는 정보와 지식을 독자 여러분에게 제공합니다.

첫째, 고전에서 현재까지 최소 두 편의 시나리오를 수록하여 독자 여러분의 목마름을 해소해줍니다
- 시나리오를 써보고자 하는 독자에겐 길잡이로서!!!
- 시나리오 문학을 접하고자 하는 독자에겐 시나리오 뱅크로서!!

둘째, 시나리오 작가들의 진솔한 작업수기를 생생하게 전달합니다
- 시나리오 작가의 생생한 집필기
- <죽여주는 여자>를 쓴 이재용 작가의 인터뷰

셋째, 신인작가의 데뷔를 적극 후원합니다
- 데뷔 전 작가들에게 시놉시스부터 시나리오까지 공동 창작의 길을 열어주는 특별기획 연재 
<시나리오 작법>, 《걸작의 탄생》

영화의 힘은 시나리오에 있습니다. 
시나리오 잡지는 미력하나마 한국영화의 힘이 되기 위해 외로울지라도 
묵묵히 창작자들의 등대가 되겠습니다.




편자: (사)한국시나리오작가협회

 

시나리오 작가의 권익을 옹호하고 시나리오 저작물의 제반 이용 허락 및 그 권리를 대행하며, 회원 상호간의 친목을 도모하며, 시나리오 문예의 발전 및 창달에 기여함을 목적으로 하는 협회. 

주요사업 
- 회원의 저작권 보호를 위한 저작권 관련 제반 사업 
- 시나리오 작가 권익 옹호와 자질 향상을 위한 사업 
- 신인 작가 발굴 및 양성을 위한 사업 
- 공로 회원에 대한 포상 및 회원의 복리 증진을 위한 사업 
- 연구 기관지 및 영화 관련 출판 사업 
- 시나리오의 학술적 연구 및 제반 자료의 수집, 조사, 통계 
- 시나리오 문예의 진흥 발전을 위한 연구 발표회 및 강좌 개최 
- 회원을 위한 해외 교류 및 협력 사업 
- 기타 본 협회 설립 목적을 달성하기 위한 부대사업
 

 

 

 

 

 
코멘트는 회원만 가능합니다.
   
번호 제 목 이 름 날 짜 조회
배우 수애, (사)한국시나리오작가협회 명예홍보대사 위촉! 49기 관리자2017/05/23160
[전주국제영화제 특별 전시] 작가 송길한, 영화의 영혼을 쓰다 관리자2017/05/17204